화성시 송산도서관, '2021 도서관 상주작가 지원사업’실시

송산도서관, '도서관 상주작가 지원사업‘ 공모사업 선정

임지운 기자 | 입력 : 2021/05/13 [16:12]

 

화성시 송산도서관, 이도훈 시인과 함께 '2021 도서관 상주작가 지원사업’실시


[경인저널=임지운기자] 화성시문화재단이 운영하는 송산도서관은 5월 17일부터 도서관 상주작가 프로그램 '디카로 쓰는 글'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13일 밝혔다.


송산도서관은 올해 '도서관 상주작가 지원사업‘공모사업에 선정되었다. 본 사업은 문인에게 창작 공간 및 환경을 제공하는 동시에, 지역 주민의 문학 향유를 돕고자 한국문화예술위원회에서 2017년부터 진행해 온 사업이다.

이번 송산도서관 상주작가로는 이도훈 시인이 선정되었다. 시인은 2015년 월간 『시와 표현』에 신인상을 받으며 등단하였고, 2020년 한라일보 신춘문예 시부분에 당선되는 등 활발한 작품 활동을 하고 있다. 저서로 시집 『맑은 날을 매다』가 있다. 또한 화성지역 문인인 정대구 시인이 고문으로 활동하는 송산도서관 내 시 동아리 ‘온새미로’에서 활동한 작가이기도 하다.

상주작가가 진행하는 프로그램은 <디카로 쓰는 글>이다. 새로운 문학 장르인 ‘디카시’나 ‘디카에세이’를 알리고, 본인이 찍은 사진으로 시나 에세이 등 짧은 글쓰기를 해볼 수 있도록 하여 시민의 일상 속 창작 활동을 지원한다. 해당 강의는 5월 23일부터 11월 14일까지 매월 둘째, 넷째 일요일에 실시간 온라인 수업으로 진행한다.

'디카로 쓰는 글'은 청소년 이상 이면 참여할 수 있으며 5월 17일부터 화성시 통합예약시스템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상세 내용은 화성시립도서관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이 외에도 이도훈 시인은 흩어져 있는 지역 문인의 데이터를 구축하는 작업도 진행한다. 정대구 시인의 자료를 비롯하여 지역 작가 작품을 정리하고 관련 책자를 제작하여 배포할 예정이다.

도서관 관계자는 “이번 '2021 도서관 상주작가 지원사업’ 공모사업은 화성시에서 송산도서관과 동탄복합문화센터도서관 두 곳이 선정되어 다양한 사업을 계획하고 있으니, 상주작가와 함께 문학의 가치를 일상 속에서 발견해 보시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