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자연재난 소상공인도 풍수해보험으로 예방하세요”

경인저널 | 입력 : 2020/06/24 [11:49]

평택시, “자연재난 소상공인도 풍수해보험으로 예방하세요”


[경인저널] 평택시는 올해부터 소상공인도 정부에서 지원하는 풍수해보험에 가입할 수 있다고 전했다.

소상공인 풍수해보험은 보험가입자가 부담해야 하는 보험료의 일부를 국가와 지자체에서 최소 59%에서 최대 92%까지 지원해 저렴한 보험료로 예기치 못한 풍수해에 스스로 대처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한 제도이다.

지난 해까지는 풍수해보험 가입대상이 주택 및 온실에 한정됐으나 올해부터 소상공인이 운영하는 상가, 공장건물, 기계시설, 재고자산에 대해서도 풍수해보험에 가입할 수 있게 됐다.

가입 시 신용보증서 발급수수료 인하, 신용보증서 보증비율 상향, 신용보증심사 우대, 대출금리 0.1% 우대, 6종의 정책자금 대상 등의 우대혜택을 받을 수 있다.

가입은 국민재난안전포털 또는 보험사 등을 통해 가능하며 자세한 내용은 민간보험사로 문의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기후변화로 자연재난발생 위험과 빈도가 높아지고 있어 사유재산에 대한 사전 대비가 필요하다”며 “많은 소상공인이 풍수해보험에 가입해 풍수해·지진 등으로부터 재산을 지킬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홍보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