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허청, 2019년 상반기 우수심사관, 심판관 선정

경인저널 | 입력 : 2019/08/12 [13:14]
    특허청

[경인저널] 특허청은 12일 오후 1시 30분 정부대전청사 대회의실에서 고품질 심사를 통해 강한 지식재산권 창출에 기여한 우수 심사관 등을 선정하여 시상한다.

최우수 심사관에는 유삼석 심사관, 이훈재 심사관, 임영훈 심사관, 곽주호 심사관, 이연주 심사관이 선정됐고, 최우수 심판관에는 김동엽 심판관이 선정됐다.

세부 수상내역은, 심사 분야에서 우수 심사관 40명, 우수 심사특허팀장 25명, 역량증진 우수 심사관 8명, 우수 심사부서 10개를 선정했고, 심판 분야에서 우수 심판관 6명, 우수 소송수행관 1명, 우수 심판부 2개를 선정했다.

우수 심사관은 심사과장특허팀장의 심사품질점검결과, 각종 심사품질지표 및 품질제고 노력도를 반영하여 심사품질 경연대회를 통해 선정했다.

박원주 특허청장은 “최근의 한·일 무역갈등이 고조되는 상황에서 산업 경쟁력 확보를 실현하기 위한 지식재산권의 중요성이 날로 부각되고 있다”면서 “혁신창업과 일자리로 이어질 수 있는 강한 지식재산권은 심사관의 손에 의해 창출된다는 자부심을 가지고 심사품질 향상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