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수인선 역명 선정 설문조사'실시

임지운 기자 | 입력 : 2019/04/15 [10:34]
    수원시


[경인저널] 수원시가 수인선 복선전철 건설사업으로 수원시 구간에 개통되는 2개 역의 이름을 선정하기 위해 15일부터 오는 24일까지 설문조사를 한다.

설문조사 대상은 고색동과 오목천동에 건립 중인 2개 역사다.

수원시는 ‘철도 노선 및 역의 명칭 관리지침’에 따라 시민들의 의견을 수렴하고, 지역을 대표할 수 있는 명칭을 선정하기 위해 설문조사를 진행한다.

만 19세 이상 수원시민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수원시청 홈페이지 ‘공모·접수’에서 ‘수인선 역명 선정 설문조사’ 배너를 클릭해 참여하거나 평동행정복지센터에 있는 설문지를 작성하면 된다.

수원시는 설문조사 결과를 수원시 지명위원회에 상정하고, 심의를 거쳐 선정된 역명을 사업시행자인 한국철도시설공단에 제출할 계획이다.

최종 역명은 ‘철도 노선 및 역의 명칭 관리지침’에 따라 국토교통부의 역명심의위원회를 거쳐 확정·고시된다.

국토교통부에서 추진하는 ‘수인선 복선전철 건설사업’은 수원~고색~봉담~화성~안산~인천까지 총 52.8km를 연결하는 사업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