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개인소장 유물 무료 소독 지원 사업’실시

임지운 기자 | 입력 : 2019/03/28 [12:01]


화성시는 관내 문중 및 주민들이 소장하고 있는 역사유물들의 보존을 위해 ‘개인소장 유물 무료 소독 지원 사업’을 4월부터 연중 실시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화성시민이 소장하고 있는 유물 또는 화성 지역사에 관련된 유물인 문헌류, 회화류, 소형 목공예품, 의복류 등에 대해 보존에 도움을 주기위해 실시된다.
 

소독방식은 인체에 무해한 천연약제를 사용하며 7일부터 14일간 밀폐훈증소독을 실시해 유물에 피해를 입히는 각종 유해미생물 및 해충을 제거하게 된다고 시는 설명했다.


신청은 전화 및 방문접수하며 되며 자세한 사항은 화성시 문화유산과 역사진흥사업팀이나 화성시 향토박물관으로 문의하면 된다.
 

이번 사업에 대해 화성시 백영미 문화유산과장은 “일반적으로 보존 방안 없이 유물을 오랫동안 보관할 경우 해충이나 습기, 곰팡이 등으로 손상되기가 쉽다”며, “앞으로도 지역 유물 보존에 힘써 후대에 온전히 남겨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