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2022청소년종합예술제' 개최

임지운기자 | 입력 : 2022/06/30 [10:45]

 

오산시 2022청소년종합예술제 7월2~3일 개최


[경인저널=임지운기자] 경기도와 오산시에서 주최하고 오산중앙청소년문화의집에서 주관하는"2022년 오산시 청소년종합예술제”가 오는 7월 2일(토)부터 3일(일)까지 오산대학교 종합정보관 대회의실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2022년 오산시 청소년종합예술제는 청소년들의 다양한 예술적 재능과 끼를 표현하고, 문화적 감수성을 개발하는 청소년을 위한 예술축제이다. 이번 예술제는 오산시 관내 초·중·고등학교 재학생 및 해당 연령 청소년을 대상으로 음악, 무용, 사물놀이 문학의 4개분야 18개 종목에 대하여 개최되며 누구나 관람할 수 있다.

2020년과 2021년에는 코로나19로 인하여 오산시 청소년종합예술제가 비대면으로 진행되어 청소년들이 마음껏 끼를 펼치지 못해 아쉬움이 많았으나, 올해는 철저한 방역 준비로 경연참가자 이외 청소년 및 일반인에게도 관람을 허용하는 대면 행사로 진행된다.

참가자 중 뛰어난 기량을 뽐낸 청소년들에게는 종목별 최우수, 우수, 장려상을 시상하며 최우수 입상자(팀)은 30회 경기도 청소년종합예술제 본선대회에 오산시 대표로 참가하는 자격을 부여한다.

축하공연으로는 ▲Mnet 마.보.베 6회 우승 및 TBS 3대 박스가왕에 빛나는 가수 ‘나수민’군의 사랑인가 봐 외 2곡 ▲오산대학교 실용음악과 ‘김종현’군의 사랑이란건 ▲한양대학교 실용무용과 Dance Team(김가현, 이다빈 외 22명)의 Good Boy, 리듬타 (RHYTHM TA) 리믹스 공연 ▲국립극장 차세대명창으로 선정된 국악아카펠라그룹 ‘토리스’보컬인 ‘이신예’백석예술대 교수의 프로젝트락 난감하네 외 2곡 등을 선사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