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수원컨벤션센터 중심으로 '수원 마이스 복합단지' 조성

아쿠아플라넷 광교’ 오픈,‘수원 마이스복합단지’ 완성

임지운 기자 | 입력 : 2021/01/19 [07:57]

 

‘아쿠아플라넷 광교’ 오픈,‘수원 마이스복합단지’ 완성


[경인저널] 수원컨벤션센터 인근에 대형 아쿠아리움이 들어서면서 ‘수원마이스복합단지’가 완성됐다.

19일 문을 연 ‘아쿠아플라넷 광교’는 연면적 6500㎡, 수조 규모 2000t 규모로 ‘갤러리아 광교 파사쥬’ 지하 1층에 위치해 있으며 샌드타이거샤크·작은발톱수달·펭귄 등 해양생물 210여 종을 볼 수 있는 대형 수족관이다.

2019년 3월 수원컨벤션센터 개관을 시작으로 2020년 1월 ‘코트야드 메리어트 수원’, 3월 ‘갤러리아 광교’, 이날 ‘아쿠아플라넷 광교’가 문을 열면서 수원컨벤션센터 일원은 경기 남부를 대표하는 ‘마이스복합단지’로 자리매김하게 됐다.

‘아쿠아플라넷 광교’는 9개 존으로 이뤄져 있다. 가장 큰 볼거리인 대형 메인수조 ‘오션 인 더 시티’와 피라냐 500여 마리가 장관을 이루는 ‘아쿠아 프렌즈 존’, ‘아쿠아 버블 존’, ‘펭귄 빌리지 존’ 등이 있다.

아이들이 뛰어놀며 해양과학 체험활동을 할 수 있는 ‘플레이 그라운드 존’, ‘워터 라이프 서클’ 등도 있다.

수원시 관계자는 “아쿠아플라넷 광교가 수원컨벤션센터 일원이 경기 남부권 대표 관광·마이스 단지로 자리매김하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코로나19 확산에 대한 우려가 큰 만큼 운영사와 협조해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별 방역 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수원컨벤션센터는 대지면적 5만 5㎡, 연면적 9만 7602㎡로 지하 2층·지상 5층 규모로 컨벤션홀, 전시홀, 이벤트홀, 회의실, 구름정원 등을 갖췄다.

'마이스'는 Meeting, Incentive travel, Convention, Exhibition의 머리글자를 딴 용어로 융복합 산업을 뜻하며 마이스 산업은 연관 산업이 다양하고 경제적 파급효과가 커 ‘굴뚝 없는 황금 산업’으로 불린다.
 .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