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에코센터,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완화에 따른 재개방

임지운 기자 | 입력 : 2020/10/20 [14:03]

 

 
화성시 에코센터는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완화에 따라 20일부터 센터를 재개방한다고 밝혔다.

 

에코센터는 1일 이용가능 인원은 최대 60명이며, 사전예약을 통해 시설견학과 목공체험 등 교육 참여가 가능하다. 센터 내 오목눈이 작은도서관 역시 사전 예약자만 입장할 수 있다.

 

방문객은 마스크를 착용하고 발열측정과 명부작성, 전자출입 체크 후 입장이 가능하며, 입장 후에도 거리두기를 준수해야 한다.

 

에코센터는 코로나19 확산예방을 위해 이동형 비말차단막과 마스크, 도서 소독기를 비치했다.

 

또한 비대면 온라인 교육을 위해 강사 역량강화 교육을 실시하고 1회용품 백과사전, 자원순환을 통한 온실가스 줄이기, 빗물저금통 만들기 등 동영상 교육자료를 제작·보급했으며, 10월과 11월 두달 간 관내 35개교 초등학생 900여 명이 교육에 참여할 예정이다.

 

박윤환 환경사업소장은 “센터 방문이 어려운 시민들을 위해서 온라인 교육도 확대할 계획”이라며, “안전하게 센터가 운영될 수 있도록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